Skip to content

안전은 보장할 수 없음 Safety Not Guaranteed (2012)

2014년 7월 9일

 

SNG_P

2014. 6. 12. 개봉.

시간 여행은 영화 소재로서 참 매력적인 것이다. 시공간의 제약이 거의 없고, 이야기 속 세계를 구축하기에 모자람이 없는 2시간 내외의 길이를 가진 매체인 영화에 최적화된 것이기 때문이다. 시간 여행의 원리를 정의하고, 그것을 통해 문제를 해결하는 것으로 스토리를 전개하는 것이 일반적인 방식이다.

이 영화의 초점은 다르다. 시간 여행의 여파를 다루기보다는 시간 여행을 열망하는 사람의 마음에 관심이 있다. 잊고 싶은 과거를 바꾸면 지금보다 더 나은 삶을 살 수 있지 않을까 하는 열망 말이다. 보통 우리들은 흘러가 버린 시간은 다시는 돌이킬 수 없다고 생각한다. 과거의 영광과 좌절의 시간들은 기억의 풍화작용으로 윤색될 수는 있어도 근본적인 변화는 불가능하니까. 그러니 과거를 되돌리고 싶다는 열망은 현실 도피나 책임 전가로 보일 수 밖에.

하지만 희망이라는 열매는 현실적인 태도에서 나오는 냉소를 뛰어넘는 열정을 통해서만 거둘 수 있다. 주인공들이 의도했던 것처럼 과거의 어떤 순간을 고치면 재깍 삶이 더 나아지는 건 아닐 거다. 다만, 긍정적인 전망과 목표를 위한 분투만으로도 우리 삶은 의미를 갖게 되며, 마음의 짐을 덜 수 있다.

시트콤 ‘Parks and Recreation’ 시리즈의 오브리 플라자와 감독 겸 배우인 마크 듀플라스의 호흡은 매우 좋다. 코미디에 일가견이 있는 두 사람의 앙상블은 영화 속 블랙 유머의 수준을 높여 준다. 작년 선댄스 영화제 각본상 수상작이기도 한 이 작품의 감독 콜린 트레버로우와 각본가 데릭 커놀리 콤비는 내년에 개봉할 쥬라기 공원 속편 프로젝트의 감독, 각본을 맡게 되었다.

 

Advertisements
댓글 남기기

답글 남기기

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:

WordPress.com 로고

WordPress.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변경 )

Twitter 사진

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변경 )

Facebook 사진

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변경 )

Google+ photo

Google+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변경 )

%s에 연결하는 중

%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: